Calgary, CANADA2011.01.26 06:29
살기 좋다는 캐나다와 잘 산다는 일본, 그리고 우리의 대한민국 중 어디가 일년 중 공휴일이 제일 많을까?

해마다 신년 달력이 나올 즈음이면 다음해의 공휴일은 며칠이나 될까 기대도 해 보고,
공휴일이 주말에 끼었다고 불평도 하게 됩니다.

<http://yellotree.egloos.com/4096418 에서 퍼왔습니다>

그럼, 세 나라의 공휴일이 며칠이나 되는지 한 번 세어 보도록 하겠습니다.
(신년 달력이 벽에 걸린지 오렌지이긴 하지만.. -,.-)

   Canadian Statutory Holidays
(Alberta)
日本の祝日 한국의 공휴일
 January  1 (Sat) New Year's Day  1 (土) 元日 (설날)
 19 (月) 成人の日 (성인의날)
 1 (토) 신정
 February  21 (Mon) Family Day  11 (金) 建国記念の日
            (건국기념일)
 2-4 (수-금) 설날 연휴
 March    21 (月) 春分の日 (춘분의날)  1 (화) 삼일절
 April  22 (Fri) Good Friday  29 (金) 昭和の日 (쇼와의날)  
 May  23 (Mon) Victoria Day  3 (火) 憲法記念日
          (헌법기념일)
 4 (水) みどりの日
          (미도리의날)
 5 (木) こどもの日
          (어린이날)
 5 (목) 어린이날
 10 (화) 석가탄신일
 June      6 (월) 현충일
 July  1 (Fri) Canada Day  18 (月) 海の日 (바다의날)  
 August      15 (월) 광복절
 September  5 (Mon) Labour Day  19 (月) 敬老の日 (경노의날)
 23 (木) 秋分の日 (추분의날)
 10-13 (일-화) 추석 연휴
 October  10 (Mon) Thanksgiving  10 (月) 体育の日 (체육의날)  3 (월) 개천절
 November  11 (Fri) Remembrance Day  3 (木) 文化の日 (문화의날)
 23 (水) 勤労感謝の日
           (근로감사의날)
 
 December  25 (Sun) Christmas Day  23 (金) 天皇誕生日
            (천황탄생일)
 25 (일) 크리스마스
 "주말을 제외한" 휴일 수  7일  14일  11일

흐흐흐..
이제 대략 윤곽이 드러나네요.
주말을 제외한 휴일 수가 일본이 14일, 한국이 11일, 그리고 캐나다가 7일입니다.
(*주말을 제외한 휴일 수이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계수하는 공식 공휴일 수와는 다릅니다.)
하지만, 여기서 끝나지 않습니다.

캐나다

캐나다의 경우 크리스마스 부터 이듬해 1월 1일까지 통상 쉬게 됩니다. 
(하지만, 은행이나 몇몇 회사는 일 하는 곳도 있더군요.)
*26 (Mon) Boxing Day / in lieu of Christmas Day
*27 (Tue) in lieu of Boxing Day
*28 (Wed) Christmas Floater
*29 (Thu) Christmas Floater
*30 (Fri) in lieu of New Years Day
그래서 이렇게 5일이 더 추가됩니다.
다 붙히면 24일 (토) 에서 1월 1일 (일) 까지 9일이 되네요. Yeah~

미쿡의 경우 주로 Thanksgiving 부터 쭈~ㄱ 쉬는 곳도 많다고 들었는데 ("카드라" 통신입니다),
캐나다는 Thanksgiving 이 10월에 있으니 그렇게는 안되네요.
하지만, 주요 휴일이 금요일이나 월요일에 있는 경우가 많아 3일 연휴를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많이 있습니다.

알버타 주 이외의 다른 주의 휴일이 궁금하면 아래를 클릭하세요.

일본

이웃나라 일본의 경우는...
우선 세 나라 중 주말 제외한 휴일 수가 압도적으로 많습니다.
그리고, 일본의 가장 큰 연휴인 골든위크 (ゴールデンウィーク)가 4월 말부터 5월 초에 걸쳐 있습니다.
올 해는 4월 29일 (금) 쇼와의 날 부터 5월 8일 (일) 까지로 최장 10일 정도가 예상이 되네요.
역시 회사에 따라 쉬는 날이 달라 나가서 일 해야 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저의 경우는 빨간 날만 쉬었드랬습니다. -,.-

일본은 또 한 번의 비공식 휴일이 있습니다. 
바로 8월의 오봉(お盆休み)입니다.
한국의 추석과 같은 절기인데 8월의 마쯔리 시즌과 맞물려 일본인들이 기다리는(?) 휴일 중의 하나입니다.

자세히 보신 분은 눈치채셨겠지만,
일본 휴일에는 크리스마스가 없습니다. 대신 천황 생일이 있죠.
크리스마스가 특정 종교의 절기라하여 빨간 날이 되지는 않았다고 합니다.
그래도, 트리도 만들고, 선물도 교환하고, 놀러도 가고, 물건도 사재끼고..
크리스마스 시즌은 다른 나라와 똑같이 즐기는 것 같습니다.

일본 휴일 중 좋은 점 하나는,
쉬어야 하는 날이 주말이면 금요일이나 월요일로 옮겨서 쉰다는 점입니다.
이 얼마나 근로자 중심의 공휴일 설계인가??
우리의 경우 국회에서 몇 번 논의가 되었다고 하던데, 아직은 그렇지 않죠.
놀아야 하는 날이 주말이면 그냥 X 밟았다고 생각하는 수 밖에..

이렇게 말이죠.
<http://autocstory.tistory.com/755 에서 퍼왔습니다.>

아마 일본의 주말 제외 휴일수가 압도적으로 많은 이유가 대체휴일이 있기 때문이 아닌가 생각해 봅니다.
(또 하나의 이유는 휴일이 날짜로 지정된게 아니라 몇 월 몇 째주 월요일 이런식으로 요일로 지정된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대한민국

그렇다면 우리 대한민국은 어떨까요?
신정이 주말이 되어 아쉬운 것은 다른 나라도 모두 같으니까 패스~

다행이 추석 연휴가 주말이 낀 것을 제외하고는 주말에 끼인 경우가 없네요.
그리고, 그나마 월요일이 휴일인 날이 3개나 있어 연휴로 즐길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지금보니 우리의 휴일에는 우리의 아픈 과거와 관련된 날들이 많이 있네요.
삼일절이라든가 현충일, 광복절 같은 것들 말이죠.
현충일 하나 정도만 있었어도 좋았을 것을.. 과거를 되돌릴 수 없으니 이건 어쩔 수 없는 일이네요.
(우리 역사에 삼일절과 광복절을 기념하도록 만든 일이 없었더라면 좋았겠다는 말입니다.)
캐나다와 일본의 휴일을 보면 
캐나다의 Remembrance Day 만이 전쟁에서 죽어간 군인들의 넋을 기억하자는 날로 아픈 과거에 관한 날이네요.
뭐, 그 것도 세계대전에 파병되어 죽은 군인을 기리는 날이니 자국에서 일어난 전쟁에 관한 일은 아니네요.

***

1년 365일이 휴일인 사람이나, 월화수목금금금 일하는 사람이나, 모두가..
휴일의 많고 적음을 떠나
각자 누릴 수 있는 휴일을 적절히 활용하여 생활을 활력소를 불어 넣을 수 있는 2011년이 되면 좋겠습니다.

음..  나의 다음 휴일은 2월 21일의 family day 로군..
어디가지?? 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Kozmoj
Korean2011.01.19 08:38

오지랖[발음 : 오지랍]

활용 : 오지랖이[오지라피], 오지랖만[오지람만]


명사

웃옷이나 윗도리에 입는 겉옷의 앞자락.


관련 규범 해설

‘오지랖’의 의미로 ‘오지랍’을 쓰는 경우가 있으나 ‘오지랖’만 표준어로 삼는다.

관련조항 : 표준어 규정 2장 4절 17항

관용구
오지랖(이) 넓다
1 .

쓸데없이 지나치게 아무 에나 참견하는 이 있다.

2 .

염치없이 행동하는 이 있다.

[NAVER 국어사전에서 퍼왔습니다]

흔히 자신의 일과 상관없는 일에 쓸데없는 관심을 가지고 참견하는 사람을 보고 오지랖이 넓다라는 말을 씁니다. 이러한 오지랖 넓은 행위는 때론 본인에게 손해를 가져오기도 하고 때론 득이 되기도 하죠.

저의 경우 대부분 본전도 못 건지는 일이 다반사인데 이번에 대박’(!)이 난 일이 하나 있었습니다. 헤헤


블로그 서핑 도중 알게 된 강우성 님의 <KoreaBrandImage.com 세계속에서 심각하게 저평가된 한국의 브랜드 가치, 그 원인과 해결책을 찾아라!> 라는 블로그에 댓글을 남기고 복권에 당첨(?)되게 된 것입니다.

강우성 님은 뉴욕 대학교 대학원 한인 학생회 (NYU KGSA)의 한 사람인데 미국 사람들에게 인식되어진 (저평가된 또는 왜곡된) 한국의 이미지의 재고를 위해 여러가지 많은 생각을 하고, 또 그 생각을 행동으로 옮기는 몇 안되는 사람 중 하나입니다.

지금까지 

KoreaBrandImage 프로젝트 #1 - [뉴욕] 한글 월드컵 티셔츠 배포

KoreaBrandImage 프로젝트 #2 - 고추장 - (고)유명사 브랜드화 (추)진 (장)기 프로젝트

KoreaBrandImage 프로젝트 #3 - 할로윈 고구려 프로젝트

등이 블로그를 통해 진행되어 외쿡인들에게 한국을 제대로 알리려고 노력 해오고 있습니다. 

현재는 KoreaBrandImage 프로젝트 #4 - 설날 프로젝트가 진행 중입니다.

저 역시 외쿡에 살고 있는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종종 외쿡인들에게 한국이 올바로 알려져 있는 못한 것들을 보며 이렇다할 행동은 하지 못한 채 -,.-a 마음 아파하는 한 사람인지라 강우성 님의 블로그를 알게 된 뒤 처음부터 모든 게시글들을 읽었드랬습니다. 그 중 한글 프로젝트의 어느 글에 참견성 댓글과 함께 행사에 사용했던 한글 티셔츠를 가지고 싶다는 글을 남겼다가 블로그 쥔장으로부터 쪽지를 받게 되었습니다.

블로그에 관심을 가지고 응원해 주어서 고맙고 좋은 아이디어(?)를 남겨 주어서 고맙다는 말과 함께 행사 후 남은 티셔츠가 있으니 보내주겠다는 내용이었습니다.

심봤다!!!

...


그러곤 연말 연시가 되어 티셔츠는 까맣게 잊은 채 바쁜 시간을 보내고 있다가 며칠전 소포를 하나 받았습니다.

두둥..

Canon | Canon IXY DIGITAL 920 IS | Pattern | 1/30sec | F/2.8 | 0.00 EV | 5.0mm | ISO-320 | Off Compulsory | 2011:01:14 21:25:44

<신발상자?>


학교의 우편물수발 담당직원이 "너 누가 신발 보낸거 같아" 라며 건네준 것은 바로..  신발상자로 추정되는 상자^^

발인인을 확인해 보니 강우성 님!, "오호~ 왔구나!" 하고 집으로 가져가 열어 보니,

Canon | Canon IXY DIGITAL 920 IS | Pattern | 1/25sec | F/2.8 | 0.00 EV | 5.0mm | ISO-320 | Off Compulsory | 2011:01:14 21:20:52

<상자 안에는 이런 것들이..>


산타로 부터 온 크리스마스 선물과 카드가..  ^^

캐나다로 이사온 뒤 처음 받는 크리스마스 선물이었습니다. 

정성스레 빼곡히 쓰여진 카드와 함께, 부부가 함께 입을 수 있도록 두 가지 사이즈의 티셔츠가 예쁘게 포장되어 있는 것을 본 우리 부부는 감동의 물결이 밀려와 허우적 허우적~.

티셔츠는 월드컵 즈음에 만들어져서 그런지 강렬 산뜻한 붉은색이었고, 태극기와 함께 팔에 인쇄된 "꿈은 이루어진다", 그리고 가슴에 큰 "대한민국"이라는 글씨가 선명하게 쓰여져 있었습니다. 무엇보다 개인적으로 마음에 드는 것은 "THE GREAT REPUBLIC OF KOREA" 였습니다. (헤헤. 넘, 국수주의적인가요??)

Canon | Canon IXY DIGITAL 920 IS | Pattern | 1/15sec | F/2.8 | 0.00 EV | 5.0mm | ISO-320 | Off Compulsory | 2011:01:14 21:23:11

<강우성 님께 선물받은 한글 티셔츠>


앞 면에는 이렇게 대한민국이라는 한글과 함께 어떻게 읽는지 영어로도 표기되어 있었습니다. 허긴 외쿡인들에게 한글을 알리기 위한 이벤트로 제작된 것이라 한글만 써 있으면 의미가 반감되겠죠.

Canon | Canon IXY DIGITAL 920 IS | Pattern | 1/15sec | F/2.8 | 0.00 EV | 5.0mm | ISO-320 | Off Compulsory | 2011:01:14 21:23:43

<티셔츠 앞 면>


뒷 면에는 이제 붉은악마의 상징물이 된 치우천왕이 그려져 있었습니다. 치우천왕이라고 하면 한국인들도 잘 모르는 사람이 있을테니 친절한 설명도 함께 곁들여져 있네요. 하나 아쉬운 것은 뒷 면의 설명은 모두 한글 뿐이라는 거.. 외쿡살람들도 의미를 알 수 있도록 영어 설명이었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하는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을 해 봅니다.

Canon | Canon IXY DIGITAL 920 IS | Pattern | 1/20sec | F/2.8 | 0.00 EV | 5.0mm | ISO-320 | Off Compulsory | 2011:01:14 21:24:06

<티셔츠 뒷 면>


엄마, 아빠가 티셔츠 선물을 받고 마구마구 기뻐하는 모습을 본 아들넘이 와서 자기 선물이냐고 계속 묻습니다. 아빠꺼라고 몇 번을 이야기해도 못들은 척 능청스럽게 계속 자기 선물이냐고 묻습니다.

결국 제가 방심하는(?) 틈을 타 아들 녀석이 티셔츠를 입고서 포즈를 취하고 있습니다. 내친김에 작은 녀석에게도 입혀 보았습니다. 작은 녀석도 오빠를 따라 "이쁜~짓~"을 하고 있네요. ^^

Canon | Canon IXY DIGITAL 920 IS | Pattern | 1/60sec | F/2.8 | 0.00 EV | 5.0mm | ISO-250 | Flash fired, auto mode, red-eye reduction mode | 2011:01:14 21:29:35

<이쁜~ 짓~>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이런 빨간 옷을 입고 그냥 지나갈 수 없습니다. 지금이 월드컵 시즌이든 아니든 상관없이..  ㅎㅎ

"대~한 민 국!!" ㅎㅎ

큰 녀석은 그래도 작년 월드컵 때 한 번 해 보았다고 제법 잘 따라 합니다.

Canon | Canon IXY DIGITAL 920 IS | Pattern | 1/60sec | F/2.8 | 0.00 EV | 5.0mm | ISO-250 | Flash fired, auto mode, red-eye reduction mode | 2011:01:14 21:30:46

<대~한 민 국!>

"짝짝~짝 짝 짝!"

짝짝짝은 작은 녀석도 잘 따라 하네요. ^^

Canon | Canon IXY DIGITAL 920 IS | Pattern | 1/60sec | F/2.8 | 0.00 EV | 5.0mm | ISO-250 | Flash fired, auto mode, red-eye reduction mode | 2011:01:14 21:30:53

<짜짜~짜 짝 짝>

한동안을 월드컵 화보 촬영과 때아닌 축구 응원으로 열을 올렸더니, 이궁.. 작은 녀석이 힘이 들었나 봅니다. 계속되는 월드컵 화보 촬영에 지쳐 잠시 앉아서 쉬고 있습니다.

사실 저 시간이 애들은 다 잘 시간인데 아빠가 늦게 퇴근 해 늦은 시간에야 소포를 열어보는 바람에, 애들도 덩달아 잠 못자고 화보 촬영과 월드컵 응원전에 임해야 했습니다. (아그들아 아빠가 미안하다) 피곤할 법도 하죠.

Canon | Canon IXY DIGITAL 920 IS | Pattern | 1/60sec | F/2.8 | 0.00 EV | 5.0mm | ISO-250 | Flash fired, auto mode, red-eye reduction mode | 2011:01:14 21:31:11

<쉬고 있는 겸둥이 선우양>

항상 득 보다는 실이 많은 오지랖 넓은 행위를 그만둘까 여러번 생각하고 다짐하기도 하지만, 이번만은 '득'이 된 잘된 참견질이었던 것 같습니다. ㅎㅎ

그나저나 다시 이 옷을 다시 꺼내 입으려면 4년을 기다려야 하는 건가요??


뱀발,

혹시 한국의 이미지 만들기나 한국 문화 알리기 등에 관심이 있으신 분은 강우성 님의 블로그에 한 번 방문해 보세요.

KoreaBrandImage.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Kozmoj
Biotechnology2011.01.15 18:36
Plasmid 에 insert 가 들어갔나 안 들어갔나 확인하기 위한 방법 중
흔히들 Cracking method 라고 말하는 방법이 있다.
간단히 정리하면 transformant 를 broth 배양해서 배양액을 조금 덜어 tube 에 담은 뒤,
phenol/chlroform + loading dye 가 들어있는 cracking solution 을 섞어 vortex 하여 cell 을 파쇄,
이를 원심분리하여 DNA 가 포함된 분획을 agarose gel 에 로딩하면 끝!
대략 5분 정도 걸린다.

방법은 다음과 같다.

One-step phenol/chloroform extraction method for screening recombinant plasmids by size


1. Colonies of Escherichia coli transformed with a desired vector are inoculated in 3 mL of LB medium containing appropriate amount of antibiotics.

2. After overnight growth at 37°C in a shaker, 150 μL of the saturated cultures are harvested by a 15–20-s spin at full speed in a microcentrifuge (11000×g).

3. After removing the supernatant, 40 μL of loading dye (0.1% bromophenol blue, 6% sucrose) and 14 μL of a 1:1 phenol/chloroform mixture are added to the tubes, followed by a short vortex mixing step for 5–10 s to lyse the cells.

4. The samples are subsequently centrifuged for about 3 min to separate the aqueous phase from the organic phase.

   * The bromophenol blue will be distributed equally between the two phases, and cell debris (which forms a semisolid interphase) will act as a physical barrier and prevent the disturbance of the two phases.

5. Ten microliters of the aqueous (upper) phase of each sample are loaded directly onto a 1.2% agarose gel, together with a sample of the original vector as reference.

6. After electrophoresis, the gel is stained with DNA staining dye, and nucleic acids are visualized on a UV transilluminator.

 

* Typically, about 50–100 ng of supercoiled pUC119-derived plasmid DNA, without any limitation concerning the length of the insert, can be detected using this method.

 

 

cracking 하는 조금 다른 방법들도 아래 링크를 타고 가면 확인해 볼 수 있다.

http://www.protocol-online.org/prot/Molecular_Biology/Transformation/Clone_Screening_and_others/index.html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Kozmoj

티스토리 툴바